참여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6·30 사회적 총파업' 개최
'비정규직 철폐·최저임금 1만원' 한목소리
집회 현장 으레 등장했던 '차벽' 사라져

도심 거리로 나선 비정규직 노동자들…文정부 출범 첫 대규모 집회
민주노총 등의 주최로 30일 오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최저임금 1만원 쟁취! 비정규직 철폐! 노조 할 권리 쟁취! 6·30 사회적 총파업대회’가 열리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김성훈 권오석 김정현 이슬기 기자] “최저임금 1만원과 비정규직 철폐를 위해 국민 여러분의 격려가 필요합니다.”

서울 도심에서 초·중·고교 급식과 교무 보조 등을 담당하는 비정규직 노동자, 대학·병원·지방자치단체에서 일하는 청소 노동자 등을 주축으로 한 대규모 집회가 열렸다.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열린 첫 집회에 모인 이들은 그동안 우리 사회에서 외면 받았던 비정규직 철폐와 최저임금 인상을 한목소리로 외쳤다.

민주노총과 최저임금만원비정규직철폐공동행동(만원행동)은 30일 오후 3시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6·30 사회적 총파업’ 본 집회를 개최했다.

주최 측 추산 4만명(경찰 추산 2만 2000명)이 모인 이날 집회에는 △전국공공운수노조 △금속노조 △건설노조 △한국비정규교수노조 등 민주노총 소속 16개 단체를 비롯해 △알바노조 △서울장애인차별철폐연대 △백남기 투쟁본부 △사드한국배치저지전국행동 등의 시민사회단체들이 참여했다.

최종진 민주노총 위원장 직무대행은 “민주노총 역사에서 비정규직 노조가 주도하는 사상 첫 총파업”이라며 “최저임금과 비정규직에도 묵묵히 일하는 노동자들, 노조 할 권리를 빼앗긴 노동자들이 나선 이번 집회에 시민들의 지지가 함께 하리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이날 집회에 발언자로 나선 표명순 민주노총 조합원은 “20년째 학교에서 비정규직 조리원으로 일하며 수 십년째 아무것도 바뀌지 않은 상황에서 직접 나서기로 했다”며 “이곳에 문을 두드릴 후배들과 우리 아이들에게 비정규직 없는 세상을 남겨주고 싶다”고 강조했다. 집회에 참석한 이현숙(50)씨는 “주변에 비정규직으로 일하는 친구들이 많다 보니 친구들의 고단함이 전해지는 것 같다”며 “꼬인 실타래 같은 비정규직과 최저임금 문제를 풀기 위해 정부가 힘을 써줬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도심 거리로 나선 비정규직 노동자들…文정부 출범 첫 대규모 집회
30일 오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6·30 사회적 총파업대회’에 모인 참석자들이 ‘최저임금 1만원’ ‘비정규직 철폐’ 등의 구호를 외치고 있다. (사진=이슬기 기자)
집회를 마친 참가자들은 광화문광장에서 세종로 사거리와 종로 3가를 거쳐 청계 3가로 향하는 행진을 이어갔다.

경찰은 이날 현장에 75개 중대 6000여명의 병력을 투입했다. 그러나 대규모 집회 현장마다 으레 등장했던 ‘차벽’은 보이지 않았다.

경찰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이어진 촛불 집회가 평화로운 분위기 속에 열린 데다 지난 주말 열린 ‘6·24 사드 철회 평화 행동’ 집회가 별다른 사고 없이 끝난 만큼 ‘차벽’ 없이 집회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본 집회에 앞서 이날 정오부터 서울 곳곳에서 다양한 사전 집회가 열려 눈길을 끌었다.

전국 17개 지역 16개 지부로 이뤄진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은 이날 오후 1시 30분부터 광화문 광장에서 ‘전국 학교비정규직노동자 총파업 결의 대회’를 열고 비정규직 철폐를 주장했다.

기간제교사·방과후학교 강사·학교 회계직 등으로 이뤄진 전국교육공무직본부(전국교육공무직본부)도 낮 12시 서울역 광장에서 열린 총파업 결의대회에서 비정규직 없는 노동 존중 평등학교를 만들 것을 촉구했다.

민주노총 관계자는 “사회적 총파업 주간 마지막 날인 다음달 8일 서울 광화문광장에 다시 모여 적폐청산과 사회 대개혁을 촉구하는 민중대회를 개최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XML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9 '적폐 이사' 파면 [13] 대구대분회 2017.08.09 127
328 적폐 청산 대구시민대회 [21] file 대구대분회 2017.07.04 340
» 도심 거리로 나선 비정규직 노동자들 [18] 대구대분회 2017.07.01 330
326 미국의 위기와 좌파운동 [17] file 대구대분회 2017.06.25 297
325 노동자유럽기행 〈꽃보다 노동자〉 꽃보다노동자 2017.06.22 229
324 사회적총파업, 이건 꼭 봐야해 대구대분회 2017.06.21 227
323 6.30사회적총파업 file 대구대분회 2017.06.15 259
322 대구지역비정규노동자대회 [2] file 대구대분회 2017.06.15 260
321 대학의 적폐 청산과 시간강사 문제 [17] 거북이 2017.06.14 303
320 새로운 교육 가능한가? [3] file 대구대분회 2017.05.19 318
319 민중의 눈으로 보는 현대사 세미나 [15] file 대구대분회 2017.05.19 339
318 성서공단 노동자 문화제 [5] file 대구대분회 2017.05.16 321
317 강남역 여성혐오 살해사건 1주기 대구 추모제 [3] file 대구대분회 2017.05.16 294
316 #사드 #멈춰 [6] file 대구대분회 2017.05.12 273
315 자본주의와 민주주의 [3] file 대구대분회 2017.05.10 278
314 전국노동자대회 [3] file 대구대분회 2017.05.08 286
313 2017 이주노동자 메이데이 [2] file 대구대분회 2017.04.28 289
312 제127주년 세계노동절 대구대회 [4] file 대구대분회 2017.04.28 284
311 127주년 세계노동절 대구대회 [3] file 대구대분회 2017.04.26 294
310 제2차 소성리 범국민 평화행동 [1] file 대구대분회 2017.04.05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