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와소식

thumb-5fca946259af31afd655e56c675c5796_1553501169_2211_600x438.jpg

23일 강사제도 개선과 대학연구교육 공공성 쟁취를 위한 공동대책위원회(강사 공대위)가 서울 광화문 프리미어 플레이스 빌딩 앞에서 강사구조조정 저지와 학습권 보장 결의대회를 열고 강사법 시행을 앞두고 이뤄지는 대학의 강의 구조조정을 규탄하고 강사 생존권과 학생 학습권 보장을 촉구했다.

  

공대위는 강사법을 빌미로 한 대학 당국의 구조조정을 두고 ‘자기파괴적 행위’라고 규탄했다. 공대위는 “대학 당국은 강사법에 먹칠을 하고 구조조정을 가속화하고 있다”며 “이로 인해 학생들은 학습권을 박탈당하고 교수들은 과중안 업무에 시달리며 강사들은 생존의 벼랑 끝에 서게 됐다”고 지적했다. 김용섭 한국비정규교수노동조합 위원장도착취 구조를 끝내고 학생들에게 참교육을 넘어 4차 산업혁명에 걸맞은 고등교육을 제공하자는 법이 강사법”이라며 “대학들은 돈을 핑계로 고등교육을 말살하고 미래사회 이끌어갈 청춘들에게 절망교육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강사법을 구실로 한국의 대학들이 40년 전으로 되돌아가려 한다”고 꼬집었다. 조배숙 민주평화당 갑질근절대책위원장도 “강사법은 강사 ......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887095.html#csidx2704ef969e67f31a8be857045b62172 onebyone.gif?action_id=2704ef969e67f31a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55 (4.15)비정규교수노조 “해고 강사 2만명 넘어”…교육부 앞 천막농성 돌입 대구대분회 2019.04.15 9
654 (4.04)"인문사회학 살리자" 2300억 투입 대구대분회 2019.04.08 19
653 (4.06)“강사 1만 5000명 해고”…강사 ‘보호’법의 역설, 문제는 돈 대구대분회 2019.04.08 19
652 (3.22)[한국일보]강사ㆍ교수ㆍ학생 모두 ‘강사법 몸살 중’ 대구대분회 2019.04.04 23
» (3.23)“강사법 빌미로 한 구조조정은 대학의 자기파괴 행위” file 대구대분회 2019.03.26 21
650 (3.23)쪼그라든 강의 두고 매매까지…학생들도 '강사법 몸살' file 대구대분회 2019.03.26 20
649 (3.25)[강사법 시행 이유로 강사 줄인 대학] 학습권 침해 현실화 “전쟁 같은 수강신청, 패배감 들어” file 대구대분회 2019.03.26 17
648 학술단체, "강사법 정착 위해 정부가 지원 나서야" 성명 발표 대구대분회 2019.02.21 26
647 "새학기 수업이 수백개나 사라져" … '강사법' 비상 걸린 대학가 대구대분회 2019.02.20 20
646 한 강의에 200명 몰아넣고.. 강사들엔 "강의 줄었다" 폐강 통보 대구대분회 2019.02.14 32
645 "수강신청 과목 수가 줄었어요"... 정부에 강사법 대책 촉구 대구대분회 2019.02.13 28
644 비정규교수노조 "교육부, 강사법 특별대책팀 꾸려야" 대구대분회 2019.01.31 33
643 대학 강사들 "교육부, 강사법 특별대책팀 구성하라" 대구대분회 2019.01.31 24
642 ‘강사법’ 시행령, 강사 해고 등 ‘풍선효과’ 막을까 대구대분회 2019.01.31 21
641 정대화 총장 "강사법 예산 지원 더 늘려야"…교육부 "기재부와 싸우겠다" 대구대분회 2019.01.29 24
640 유은혜 "시간강사 처우개선" 당부…대학총장들 "재정 확대" 촉구 대구대분회 2019.01.23 37
639 (1.18)“막대한 재정부담” 핑계로 ‘시간강사 대량해고’ 합리화하는 대학들 대구대분회 2019.01.21 24
638 (1.15)"시간강사 대량해고 중단하라‥무기한 농성" 대구대분회 2019.01.21 25
637 "막대한 재정부담" 핑계로 '시간강사 대량해고' 합리와하는 대학들 대구대분회 2019.01.18 28
636 새해부터 '강사법' 칼바람..영남대 등 강사 대거 해고 움직임 대구대분회 2019.01.03 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