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와소식

대학 총장들, "文 정부, 시간제 강사들의 처우 개선해달라"

이민우 입력 2017.06.29. 18:04 댓글 256

전국의 대학 총장들이 새 정부에게 시간제 강사들의 강사료 인상 및 4대보험 적용 등 처우 개선을 요구했다.

대교협은 최소한 사립대학의 시간강사 강의료를 국립대학 평균 수준으로 인상하고, 4대 보험을 적용하는 등의 처우개선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시간강사료 7만2000원 선으로 올리고 4대 보헙 적용해야

29일 부산 해운대구 파라다이스 호텔에서 열린 한국대학교육협의회 하계대학총장세미나에서 장호성 대교협 회장(왼쪽)이 발언을 하고 있다.


[부산=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전국의 대학 총장들이 새 정부에게 시간제 강사들의 강사료 인상 및 4대보험 적용 등 처우 개선을 요구했다.

29일 전국 138곳 대학의 총장들이 한국대학교육협의회가 부산 파라다이스호텔에서 개최한 하계 대학총장세미나에서 '대학교육의 위기 극복과 미래 준비를 위한 건의문'을 발표하고 이 같은 내용을 요구했다.

장호성 대교협 회장(단국대 총장)은 건의문을 통해 "대학교육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시간강사를 위해 마련된 고등교육법(강사법) 개정안은 대다수 시간강사에게 오히려 불리한 상황을 만든다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며 "대학만의 노력만으로는 한계가 있는 만큼 실효성 있는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시간강사 지원을 위한 법적 근거가 마련돼야 한다"고 밝혔다.

강사법 개정안은 2011년 제정된 원안과 동일하게 강사에게 법적인 교원 지위를 부여하고, 임용기간을 1년 이상으로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다만 ▲임용기간 종료 후 당연퇴직 ▲방송통신대 출석 강사(학기당 6~8시간)나 팀티칭(여러 강사가 한 강의 담당)·계절학기 수업·대체 강사 등은 1년 미만으로 임용 가능 ▲지도·연구 임무는 배제 등의 내용이 추가되며 오히려 기존보다 후퇴됐다는 비판을 받았다.

대교협은 최소한 사립대학의 시간강사 강의료를 국립대학 평균 수준으로 인상하고, 4대 보험을 적용하는 등의 처우개선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한국대학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사립대학 163개교의 시간강사 시간당 강의료는 4만9552원이다. 국·공립대학 29개교의 7만1911원에는 물론 대학 전체 평균 5만2929원보다도 낮다.

장 회장은 "사립대학 시간강사 강의료를 국·공립대 수준으로 끌어올리고 4대보험을 적용하는 데에는 약 1952억원의 예산이 추가로 필요하다"며 "이에 대한 정부 차원의 전향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그 밖에도 기존의 정원 감축 위주의 대학구조개혁평가를 대학에게 인증을 부여하는 방식으로 바꿔 자발적으로 구조개혁을 유도하는 방안과 전폭적 재정 지원 방안 등이 요구 사항으로 담겼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0 [연합뉴스] "'대학판 비정규직법' 시간강사법 폐기…강사 처우 개선" 대구대분회 2017.08.24 422
549 [한국대학신문] "강사법 폐기하고 정부책임형 대책 만들어 달라" 대구대분회 2017.08.23 417
548 [머니투데이] 통과해놓고 시행 못하는 법 있다? 진퇴양난 '강사법' 대구대분회 2017.08.09 529
» [아시아경제] 대학 총장들, "文 정부, 시간제 강사들의 처우 개선해달라" 대구대분회 2017.07.05 603
546 [뉴스1] 총파업 맞아 비정규직 교수들도 거리로…"차별없는 대학 만들자" 대구대분회 2017.06.30 566
545 [한국대학신문] 대학도 비정규직 제로(ZERO) 시대 가능한가 대구대분회 2017.06.30 582
544 [교수신문] 시간강사 문제, 어떻게 할 것인가? 대구대분회 2017.06.30 582
543 [세계일보] 빈곤화·양극화의 비전임교수들…"시간강사법은 답 아냐" 대구대분회 2017.06.25 757
542 [경향신문] 평의원회 교수 비율 제한 ‘독소조항’ 대구대분회 2017.06.25 416
541 [한국대학신문] 비정규교수 종합대책 절실하다 대구대분회 2017.06.12 412
540 [매일경제신문] 비정규직보다 열악한 대학 시간강사 대구대분회 2017.06.12 7441
539 [교수신문] 비정규교수들 무기한 노상농성 돌입 대구대분회 2017.06.09 634
538 [news1] "대학 서열화 해소위해 대학 통합네트워크 구축해야" 대구대분회 2017.06.07 532
537 [한국대학신문] 강사단체 “文정부, 대학 강사 처우 개선 대책 세워달라” 대구대분회 2017.06.05 4254
536 [내일신문] 비정규직교수(시간강사 등), 문재인정부에 대책 요구 대구대분회 2017.05.31 2551
535 [뉴스1] 文 대학공약 핵심 '공영형 사립대학'..연 1조 재정 확보가 관건 대구대분회 2017.05.24 7354
534 [경향신문] 비정규교수노동조합 “55년 묵은 교육 적폐 시간강사법 폐기하라” 대구대분회 2017.05.12 10062
533 [한국대학신문] 문재인 정부에 비정규교수 대책 촉구 대구대분회 2017.05.11 619
532 [뉴시스] 대선 후보별 '대학 정책' 공약 점검 대구대분회 2017.04.24 395
531 [한국일보] 강의 줄이고, 시간강사 자르고, ‘비정규직 교수’ 늘려 대구대분회 2017.03.27 4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