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

지난 2월 25일 정기총회를 소집하였으나 그 결과가 어떻게 되었는지 공지도 하지 않았다.


정기총회가 성사되었다면 그 결과를 공지해야 하고,


정기총회가 무산되었다면 당연히 총회를 다시 소집해야 하지 않는가?


이제 일반 조합원들의 의견 개진이나 참여는 성가신 것인가?


대의원이 5명인데 과반수인 3명으로 대의원대회가 성립되고 모든 결정을 할 수 있는 것이


과연 민주적인 노조 의사 결정 체제인가? 이제 조합원들은 아무  소리도 할 수 없는 허수아비들인가?


분회장은 답변하기 바란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1 새 책! 『폭력의 진부함 ― 얼굴, 이름, 목소리가 있는 개인을 위하여』 이라영 지음 갈무리 2020.09.02 9
360 새 책! 『존재의 지도 ― 기계와 매체의 존재론』 레비 R. 브라이언트 지음, 김효진 옮김 갈무리 2020.07.30 22
359 새 책! 『생명의 그물 속 자본주의』가 출간되었습니다! 갈무리 2020.07.06 56
358 임시대의원대회와 관련하여 몇 가지 안내드립니다. 남중섭 2020.05.14 102
357 답변바랍니다 [1] 예병환 2020.05.13 105
356 이제 더 이상 대구대분회 집행부에 기대할 것이 없다 [1] 松河海照李翰邦 2020.05.12 113
355 아래 글에 답변드립니다. 남중섭 2020.05.11 70
354 아래 질문에 대하여 답해 주기를 요구한다 [2] 松河海照李翰邦 2020.05.11 74
» 왜 대구대분회 총회를 소집하지도 않고 임시대의원대회를 소집하는가? [5] 松河海照李翰邦 2020.05.10 96
352 규약개정의 악행을 규탁합니다 [3] 블곰 2020.05.10 101
351 새 책! 『메이데이 ― 노동해방과 공유지 회복을 위한 진실하고 진정하며 경이로운 미완의 역사』 피터 라인보우 지음, 박지순 옮김 갈무리 2020.05.08 74
350 새책!『맑스와 정의 : 자유주의에 대한 급진적 비판』(앨런 E. 뷰캐넌 지음, 이종은·조현수 옮김) 갈무리 2020.01.20 290
349 노조 운영방식에 대한 질문;집행부는 답하기 바랍니다. [1] 松河海照李翰邦 2019.12.25 183
348 안녕하십니까? 제9기 분회장 당선자 남중섭입니다. 남중섭 2019.12.19 195
347 안현영 선생님 글입니다 여창원 2019.12.13 203
346 현 집행부에게 책임을 물어야 합니다. 예병환 2019.12.12 195
345 바야흐로 태평성대가 왔습니다.살아남은 사람들아 꽃놀이 가자스라 [1] 松河海照李翰邦 2019.12.10 183
344 에.-너.-지의 중심과 공.-간.의 사.고 호준 2019.11.12 198
343 <새책>『중국의 신사계급 : 고대에서 근대까지 권력자와 민중 사이에 기생했던 계급』(페이샤오퉁 지음, 최만원 옮김) 갈무리 2019.08.28 632
342 <새책>『네트워크의 군주 ― 브뤼노 라투르와 객체지향 철학』(그레이엄 하먼 지음, 김효진 옮김) 갈무리 2019.08.01 5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