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

즐거운 한가위 보내시길 바랍니다.

2004.09.25 17:38

박규준 조회 수:2832 추천:99

안녕하십니까.
술렁거렸던던 학생들 대동제가 모두 끝났습니다.
물론 저도 관계되는 과후배들과 밤이되면 학교를 어슬렁거렸죠. 많이 피곤하네요.
바로 한가위 연휴가 시작되는군요.
전 아직 학교 앞 자취방에서 간만에 마음 편히 여유롭게 보내고 있습니다.
곧 집에 가야죠.
다른 분들도 한가위 연휴 즐겁게, 화목하게 보내시고 푹 쉬시다 오시기 바랍니다.
그럼 전 이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4 그것 참! [1] 한교조 2005.06.17 3071
323 비정규교수노조대구대분회에 바칩니다..... 지나가면서 2005.05.01 2922
322 잘 읽었으며~~, 외부인 2005.04.29 2893
321 축하합니다! [1] 감사 2004.09.18 2892
» 즐거운 한가위 보내시길 바랍니다. [1] 박규준 2004.09.25 2831
319 한비조 본부의 자유게시판에도 종종 들러 주세요! [2] 한비조 2004.10.23 2828
318 드디어 개통되었네요..^^ [1] 산그늘 2004.09.20 2819
317 회원확보 [1] 권현주 2004.10.04 2816
316 경북대 사회학과 대학원생 지지성명서 [3] resol 2004.10.24 2814
315 이재규 총장 완전 퇴진을 위한 민족민주 사회학과 천막 농성단 민족민주 사회학과 2005.05.03 2802
314 [매일춘추] 대학 안의 유령들 [3] 산그늘 2004.10.26 2762
313 조합원 가입을 부탁드리며.. [2] 분회장 2004.10.07 2755
312 [새책] 『크레디토크라시 ― 부채의 지배와 부채거부』(앤드루 로스 지음, 김의연·김동원·이유진 옮김) 출간되었습니다! 갈무리 2016.05.30 2737
311 마침내 경북대학교를 고소하다! [1] 임순광 2004.09.25 2729
310 국가보안법 없는 아름다운 세상 만들기 (일정) 국보법폐지시민연대 2004.10.21 2715
309 (오늘의 구라) 뽕빨에서 깨어나세! 김뽕빨 2004.09.29 2708
308 '분회비의 인상'에 대한 문의(비정규직Q&A에 올렸던 내용) 노윤구 2007.05.22 2699
307 (한국비정규교수노조 성명서)노동부의 입법예고안을 비판하며 총력투쟁을 결의한다 임순광 2007.04.20 2678
306 많은 참여와 격려를 부탁드립니다. [1] 분회장 2004.09.21 2670
305 답변주신 전업으로 하시는 시간강사님의 뜻에 대한 답변 [2] 시간강사 2007.04.17 26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