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

노동조합 인가?

2016.12.23 10:22

예병환 조회 수:917

 자유게시판에 대구대분회에 관한 소통의 글이 너무나도 없네요.

글쓴이  대구대분회의 글들은  대부분 시국과 관련된 글 이고요.

조합원의 글에는 묵묵부답.

이번 임시대의원대회는 문제가 많았습니다. 

종강모임과 같은 시간, 같은 같은 장소에서 이루어 졌습니다.  옆방에서는 종강모임으로 조합원들이 식사를 하고,  다른 방에선  대의원회의가 진행되었습니다.

대의원대회의 안건은 '2016년 임금 및 단체협상결과 추인 건' 이었습니다.

회의중 임단협과정에 대한 평가를 위한 토의가 있었습니다. 그러나 시간상의 제약으로 충분한 토의가 이루어질 수 없었고,  추인에 대한 찬반투표가 진행되었습니다.

 

노동조합에서 가장 핵심적인  사업에 대한 평가를 어떻게 이렇게 쉽게 할 수 있나요?

조합원의 의견도 수렴하고,  최종적으로 협상과정과 전략에 대한 심도있는 토의와 평가가 있어야 하지 않나요?

 

절차상의 문제점도 분명히 있었습니다.  먼저, 형식적인 조합원총회의 소집이  있어야 했습니다.  총회가 무산되었을 때 대의원대회를 소집했어야 합니다. 

종강모임에 참석한 조합원들은  임단협과정에 대해  전혀 보고를 받지못하고, 평가를 할 기회도 없이 그냥 밥먹으며  옆방에서 하는 대의원대회를 구경만 해야 했습니다.

 

 노동조합은 같이 밥먹고, 선물 하나 주는 것 보다  조합원들이 서로의 의견을 개진하고, 토론하고. 소통할  때 더욱 발전하게 될 것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9 최대 적폐 사드 배치 중단! 대구대분회 2017.03.10 782
298 촛불과 함께한 모든 날이 좋았다 file 대구대분회 2017.03.10 790
297 박근혜 탄핵은 시작이다! 대구대분회 2017.03.10 785
296 세계 여성의 날 행사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대구대분회 2017.03.08 788
295 17차 대구시국대회 file 대구대분회 2017.03.03 773
294 사드가고 평화오라 대구대분회 2017.03.02 791
293 국정교과서 후폭풍 '탈(脫) 문명고' … 신입생 자퇴·전학 잇따라 대구대분회 2017.02.28 771
292 16차 대구시국대회 file 대구대분회 2017.02.23 756
291 대안없는 해명 권현주 2017.02.16 788
290 15차 대구시국대회 file 대구대분회 2017.02.15 784
289 민주노총은 최저임금으로 1만원을 요구합니다! file 대구대분회 2017.02.15 785
288 [새책] 『로지스틱스 ― 전지구적 물류의 치명적 폭력과 죽음의 삶』(데보라 코웬 지음, 권범철 옮김) 출간되었습니다! 갈무리 2017.02.14 1987
287 교수학습연구회 사업과 관련하여 [2] 대구대분회 2017.02.14 992
286 교수학습연구회 과제 선정과 노조운영과 조직에 대하여 松河海照李翰邦 2017.02.13 982
285 의혹제기의 자리를 의혹해명의 자리로 둔갑시키시다니요? 권현주 2017.02.11 847
284 14차 대구시국대회 file 대구대분회 2017.02.10 818
283 교수학습연구회 사업과 관련하여 [5] 대구대분회 2017.02.10 1943
282 이름바꿔치기로 대처하시면서 문제가 없다고하시면... [3] 권현주 2017.02.09 917
281 1,052인 영화인 선언 대구대분회 2017.02.08 1315
280 대선보다 탄핵 먼저 반드시 2월 탄핵 대구대분회 2017.02.08 986